본문 바로가기

IT 제품 리뷰

[뉴스클리핑] eBook 단말기 NUUT / 소리북

\

전자책 좋아하는 분들께 희소식이겠군요... NUUT에 이어서 소리북이라는 제품도 나오나봅니다. 선택의 폭이 넓어지는 건 좋은 일이죠. 기다려봐야겠네요.


원본 : 이걸 클릭

e북단말기 가격이 지속적으로 떨어지고 종류와 기능이 업그레이드되는 한편, 콘텐츠도 질과 양 측면에서 풍부해지면서 e북이 여름 독서ㆍ출판 시장에 주요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다.

26일 업계에 따르면 다음달부터 국내업체 두 곳이 e북단말기를 출시할 예정이며, 기존 MP3플레이어 업체 등도 e북 시장 진출 채비를 갖추고 있다.

◇눈 피로 억제기능과 저전력 소모로 경쟁력 확보=e북단말기 시장에 출사표를 던진 업체는 네오럭스와 디지나루로 전자종이를 사용한 e북단말기를 출시할 계획이다. MP3플레이어 업체 레인콤도 e북 컨셉제품인 `북2'를 얼마 전 선보인바 있다.

e북단말기 시장은 소니와 아이렉스 등 외산업체가 주도하고 있으나, 단말기 가격이 50만원대로 높고 이를 지원하는 콘텐츠 업체가 많지 않아 그동안 보급이 미미했다.

그러나 네오럭스와 디지나루가 출시 예정인 단말기는 가격이 30만원대로 저렴하고 국내 콘텐츠업체와 연계해 소설 및 만화, 교육, 뉴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어서 추이가 주목된다.

e북단말기가 기존 휴대전화와 PMP, MP3플레이어에서 지원하는 텍스트 뷰어 기능과 다른점은 전자종이를 사용해 책을 보는 것처럼 눈이 편안하고 장시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.

PMP 등 IT제품은 LCD 패널에 백라이트 빛으로 글을 보는 방식으로 전력소모가 높고 눈에 피로를 준다. 하지만 e북단말기 경우에는 페이지가 넘어갈 때만 전기를 소모하기 때문에 약 5000페이지 이상 사용할 수 있고 책을 보는 것처럼 눈에 무리가 없다.

◇국내외 업체들 콘텐츠 연계된 신제품 속속 선봬=네오럭스는 다음달부터 6인치 이잉크 패널을 장착한 e북단말기 `누트(NUUT)'를 판매할 예정이다. 누트는 터치스크린, PDF리더 등의 기능은 제공하지 않는 대신 가격 거품을 줄인 것이 특징이다. 회사는 전자책 전문업체 북토피아와 계약을 통해 전자책 및 교육용 콘텐츠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. 제품 가격은 30만원 미만으로 책정돼 있다.

디지나루는 다음달말 e북단말기 `소리북(Soribook)'을 출시한다. 6인치 터치스크린 이잉크 패널을 장착했으며, 영한 및 한영사전, 브리태니커 백과사전도 제공한다. 소리북은 사용자가 PC에서 사용하던 PDF 및 HWP 파일도 지원할 계획이며 교보문고와 제휴해 전자책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.

레인콤이 올해 CES에서 선보인 `북2'는 아직 구체적인 출시계획이 정해지지 않았지만 소비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끌고 있다.

네오럭스 강우종 대표는 "이북단말기는 콘텐츠업체들이 안심하고 전자책 콘텐츠를 유통할 수 있게 만들어 줄 것"이라며 "단말기 가격이 조금 더 내려가면 내년부터는 e북 단말기와 콘텐츠 시장이 급속히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"라고 말했다.

이형근기자 bass007@

< 모바일로 보는 디지털타임스 3553+NATE/magicⓝ/ez-i >

< Copyrights ⓒ 디지털타임스 & dt.co.kr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>

이형근 BASS007@